전창진의 KCC, 달려야 산다



지난 시즌 챔피언결정전에서 아쉽게 준우승에 머물렀던 전주 KCC 이지스는 올 시즌 역시 우승을 정조준하고 있다. 과포화 가드진, 양과 질적으로 모두 부족한 포워드-빅맨진 등 전력상 아쉬운 점 투성이지만 팀내 노장이 많다는 점에서 그들의 기량이 남아있을 때 승부를 보는게 맞다. 이른바 원나우 모드 인 것이다. 우승…
기사 더보기


대출디비 판매

대출디비 직장인

대출디비 실시간

대출디비 사업자

대출디비 페이스북


추천 기사 글